벧엘교회 LIVE

목양칼럼

귀를 기울이며

  • BMT
  • 22.07.17
  • 345


                                                      이해인 詩


  귀로 듣고 몸으로 듣고

  마음으로 듣고


  전인적인 들음만이

  사랑입니다


  모든 불행은

  듣지 않음에서 시작됨을

  모르지 않으면서


  잘 듣지 않고 말만 많이 하는

  비극의 주인공이 바로 나였네요


  아침에 일어나면

  나에게 외칩니다

  들어라 들어라 들어라


  하루의 문을 닫는

  한밤중에 나에게 외칩니다

  들었니? 들었니? 들었니?


  사랑하는 형제, 자매들이여!

  “전인적인 들음만이 사랑입니다”라는 시인의 고백을 들으며 저는 지혜로운 왕 솔로몬이 하나님께 구했던 ‘듣는 마음’이 생각났습니다(왕상 3:9). 


  그렇습니다. 솔로몬이 구한 것은 다름 아니라, 사랑이었습니다. 



박 태 남 목사




게시판 목록
기억, 삶을 지배하는 능력!
나의 갈 길 다가도록
아무도 이렇게 말한 일이 없다!
종교에 죽고 예수와 살다
잘 살아야겠다!
내가 문이 될게요!
기도할 때에 이렇게 하라, 아버지여!
기독교의 브랜드는 ‘사랑’입니다!
따로 국밥 신앙 vs. 장터 국밥 신앙
축복을 전하는 거룩한 입맞춤
사랑은 모든 것을 변화시킵니다!
순종으로 이어지는 예배를 드리자!
예수님 이름으로 간신히 기도드렸습니다. 아멘!
칼도 없는 검객이 입만 살아가지고!
벧엘교회의 점수는?
게시물 검색